시민 75%, 악취와 미세먼지 익산을 떠나고파

 
해마다 반복되는 악취 문제와 전국 최고수준의 미세먼지, 폐기물 불법매립과 오염, 장점마을 집단 암 발생 등의 환경 문제로 시민들의 고통이 심각한 수준이다.

이와 관련해 익산참여연대는 익산시 환경 현안과 정책에 대한 시민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이 조사는 5월 2일부터 10일까지,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해 총 557명이 참여, 516건의 유효 표본을 빈도, 성별, 연령, 지역별로 교차 분석했다.

20대 90.7%는 미세먼지와 악취 등의 환경 문제로 타 지역 이주 고민하고 있다.

익산시의 환경 현안에 대한 대응과 역할에 대해 응답자의 87.2%는 만족스럽지 않게 생각 하고 있다. 또한 91.3%의 시민이 환경 문제가 삶의 질에 심각한 영향을 미친다고 응답했다. 이러한 환경 문제로 인해 74.8%의 시민이 타 지역 이주를 고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연령, 성별, 지역별로 20대 90.7%, 여성 82.9%, 남부권(평화, 동산, 인화) 78.8%로 전체 평균 74.8%에 비해 상대적으로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다.

이렇게 미세먼지와 악취를 가장 심각한 환경문제로 받아들이고 있다.

시민들은 우선 해결해야할 환경문제로 미세먼지(53.1%), 악취(33.7%), 폐석산 불법폐기물 문제(5.2%), 장점마을 집단 암 발병(4.7%), 왕지평야 축사문제(2.9%), 하수 슬러지 문제(0.4%)를 꼽았다.

최근 심각성이 제기되고 있는 미세먼지 문제가 10년 넘도록 해결하지 못하고 있는 악취문제보다 더 심각한 문제라고 응답했다. 하지만 50대 응답자는 상대적으로 미세먼지 보다 악취에, 남부권 주민들은 왕지평야 축사문제가 타지역 평균 보다 높았다.

96.8%의 시민이 미세먼지 문제가 심각한 수준이라고 응답했고, 익산시의 미세먼지 대책(5월 말 발표)에 대해서는 53.4%가 만족스럽지 않다고 응답했다. 어린이 미세먼지 대책으로 54.3%가 교실에 공기청정기 비치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지난 10년 간 익산시의 악취 대책에 대해 77.1%가 만족하지 못하고 있고, 문제 해결 방안으로 62.1%의 시민들이 강력한 행정규제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익산시 환경정책의 문제는 부실한 관리감독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익산시 환경정책의 가장 큰 문제는 부실한 관리감독 33.3%, 자치단체의 의지부족 26.8%, 환경정책의 비전과 정책부재 18.6% 순으로 응답했다. 특히 20대는 부실한 관리감독의 문제가 53.5%, 60대는 자치단체의 의지부족, 정책에 대한 비전·정책 부재에 각각 38.1%가 응답했다.

익산시는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깊이 인식하고 신뢰할 수 있는 대안을 제시해야 한다.

이번 설문을 통해 익산시의 환경문제는 시민들이 이주를 고민할 정도로 매우 심각한 상황임을 알 수 있었다. 특히 미세먼지와 악취문제는 삶을 위협할 정도의 환경문제로 생각하고 있고, 자치단체의 의지 부족을 가장 큰 문제점으로 꼽고 있다.

13번 문항 답변에서 “이런 공기를 마시며 살다가는 죽겠구나~” 라는 불안감과 “안심하고 아이를 키울 수 있는 익산시로 만들어 주세요” “ 공기 좋은 곳이라고 서울에서 내려왔는데 다시 올라가야 하나요?” 등의 자조와 한탄 섞인 반응에서 그 심각성을 알 수 있다. 그러므로 삶을 위협하는 환경문제 해결 없이 인구 감소는 막을 수 없다.

익산시 환경 현안과 정책에 관한 설문 결과
(아래 내용은 익산참여연대가 작성한 자료임)


◽ 설문조사 목적

익산시는 악취, 미세먼지, 폐기물 불법매립과 오염, 장전마을 집단 암 발생 등의 환경현안이 끊이지 않고 있어, 시민들의 우려가 매우 심각하다. 이에 익산참여연대는 익산환경현안과 정책에 대한 시민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 설문조사의 개요

기 간 : 6월 1일 ~ 10일 대 상 : 익산시민 성 별 : 남성 148명 여성 368명

연령별: 20대 43명, 30대 236명, 40대 150명, 40대 66명, 60대 이상, 21명

지 역 : 동부권 (어양, 부송, 영등, 삼성) 249명, 서부권 (모현, 송학, 오산) 157명, 남부권 (마동, 인화, 평화, 동산) 47명, 북부권 (신동, 중앙동, 남중동) 40명, 기타권 (읍면지역) 23명

◽ 설문결과 종합

익산시 환경문제는 타 지역이주를 검토할 정도로 삶을 위협하는 심각한 상황이다.

익산시민은 환경문제에 대해 91%가(20대 93%) 심각하게 생각하며 74.8%는(30대 95.3%) 타 지역이주 생각 한 적이 있다고 응답했다. 가장 심각한 환경문제로 미세먼지 53%, 악취 33.7%라고 응답했다. 익산시 환경정책에 대해 87%가 만족하지 못한다고 응답했다. 익산시의 환경정책 문제는 부실한 관리 감독 33.3%와 자치단체의 의지가 부족하다고 26.8%가 응답했다.

미세먼지에 대해 96%가 심각하게 생각하며, 대책으로 33.6%가 미세먼지 현황과 원인규명, 27.3%가 발생원에 집중단속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어린이 미세먼지 대책으로는 54.3% 교실에 공기청정기 비치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악취문제에 대해 77.1%가 지난 10년의 대책에 만족하지 못하고, 해결방법으로 62.1%가 미세먼지 발생원에 대한 강력한 행정규제라 응답했다.

익산시민은 미세먼지와 악취문제가 삶을 위협하는 가장 심각한 환경문제로 생각하고 있다.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 것은 익산시의 의지가 부족하고, 환경문제 발생원에 대한 강력하게 대응하지 못하기 때문이라고 응답했다. 환경문제 인해 30대는 95.3%% 타 지역 이주를 생각한 적이 있다고 답변했다.

환경문제 해결이 인구감소를 막는 중요한 요인 중에 하나라는 것을 알 수 있다. 보육과 생활환경에 관심이 많은 20-30대, 성별로는 여성의 불만족도가 높았다. 지역별로는 기피시설인 환경시설이 집중되어 있는 동부권역과 남부권역의 불만족도가 전반적으로 매우 높았다.

◽ 설문항목별 분석

1. 익산시 환경현안에 대해 알고 있거나 들어 본 적이 있는 내용을 모두 선택해 주십시오.

① 미세먼지 문제 (89.0%) ② 폐석산 불법매립 (57.4%) ③ 장점마을 집단 암 발생 (65.3%)

④ 악취문제 (88.0%) ⑤ 하수슬러지 처리 (38.2%) ⑥ 왕지평야 축사 문제 (51.2%)

☞ 미세먼지 89.0%, 악취문제에 대해 88.0%의 시민이 알고 있다고 응답했다. 악취는 10년 넘게 고통 받고 있는 사안이고, 미세먼지는 전국최고라는 언론보도와 피부로 느낄 만큼 나빠진 대기오염에 대한 심각성이 원인일 것이다. 환경현안에 대한 인지도는, 장점마을 집단 암 발생 65.3%, 폐석산 폐기물 물법매립 57.4%, 왕지평야 축사 허가 문제 51.2%, 하수슬러지 처리 관련 38.2% 순이었다. 각 종 환경문제에 대한 중요성이 커지는 시대적 상황에 익산시의 환경문제가 연이어 발생하고, 언론에 크게 보도되면서 인지도가 크게 높아졌다.

2. 익산시의 환경현안에 대한 대응과 역할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① 매우 만족한다. (1.0%) ② 만족한다. (1.4%) ③ 보통이다. (10.5%)

④ 만족스럽지 않다. (35.3%) ⑤ 전혀 만족스럽지 않다. (51.8%)

☞ 익산시 환경현안에 대응과 역할에 불만족이 87.1%로 응답으로 매우 심각한 행정 불신이다. 불만족도 높은 것은 성별로는 여성이 91.7%, 연령대는 20대 93%, 주거지역별로는 동부권역이 90.3%로 가장 높았다.

3. 익산시의 환경문제가 생활에(삶의 질) 미치는 영향은 어떻다고 생각하십니까?

① 매우 심각하다. (62.0%) ② 심각한 편이다. (29.3%) ③ 보통이다. (8.1%)

④ 심각하지 않다. (0.6%) ⑤ 전혀 심각하지 않다. (0.0%)

☞ 91.3%가 환경문제가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이 심각하다고 응답했다. 이는 삶에 대한 불편정도를 넘어 고통 수준이라 할 것이다. 성별로는 여성이 94.6%, 연령대는 30대가 95.3% 심각하다고 응답했고, 지역별로는 큰 편차가 없이 비슷하게 응답했다.

4. 익산시의 환경문제로 인해서 타 지역으로 이주를 생각한 적이 있습니까?

① 적극적으로 생각 (42.4%) ② 조금 생각 (32.4%) ③ 보통이다. (10.5%)

④ 생각하지 않음 (12.6%) ⑤ 전혀 생각하지 않음 (2.1%)

☞ ‘환경문제로 인해서 타 지역 이주생각에 대한 설문에서 74.8%가 이주를 생각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성별로는 여성이 82.9%로 남성의 54.7%보다 28.2% 높았고, 연령대는 30대 87.7%, 지역별로는 남부권역 78.7%과 동부권역이 78.3%로 높았다.

5. 익산시의 환경현안 중 가장 먼저 해결해야 할 문제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① 미세먼지 문제 (53.1%) ② 폐석산 불법매립 (5.1%) ③ 장점마을 집단 암 발병 (4.7%)

④ 악취 문제 (33.7%) ⑤ 하수슬러지 처리 (0.4%) ⑥ 왕지평야 축사 문제 (2.9%)

☞ 가장 먼저 해결해야 할 문제로 미세먼지와 악취문제를 (86.8%)꼽았다. 보편적인 문제로 인식되는 미세먼지가 지역적 편차가 있는 악취문제보다 높게 나왔다. 성별로는 여성은 미세먼지 60.6%, 남성은 악취문제 37.2%, 연령대는 미세먼지는 20대 67.4%, 악취는 50대 40.9%, 지역별은 미세먼지는 북부권역이 60%, 악취는 남부권역 38.3%이고 동부권역 37.3%로 평균 보다 높았다. 기타권역이 장점마을 13.0%와 폐석산 불법매립 17.4% 응답해 지역별 특성을 반영하고 있다.

6. 익산시 미세먼지(전국최고수준)와 초미세먼지(전국최고) 문제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① 매우 심각하다. (75.1%) ② 심각한 편이다. (21.7%) ③ 보통이다. (2.5%)

④ 심각하지 않다. (0.6%) ⑤ 전혀 심각하지 않다. (0.0%)

☞ 미세먼지는 96.8% 이상이 심각하다고 응답하였다. 성별로는 여성이 98.9%, 연령대는 20대가 100%, 지역별로는 미세먼지 해결을 우선순위에서 높게 응답했던 북부권역은 90.0%로 오히려 평균보다 낮았다.

7. 익산시의 미세먼지 대책(5월 발표)에 대해 어떻게 생각 하십니까?

① 매우 만족한다. (2.5%) ② 만족한다. (10.5%) ③ 보통이다. (33.6%)

④ 만족스럽지 않다. (34.2%) ⑤ 전혀 만족스럽지 않다. (19.2%)

☞ 익산시 미세먼지 대책에 대해서 53.4%가 만족하지 않고 있다고 응답했다. 성별로는 남성이 57.4%, 연령대는 50대 66.2% 불만족도가 높았다. 지역별로는 큰 편차는 없지만 동부권역이 56.2%로 평균보다 높은 불만족도를 보였다.

8. 미세먼지 감축을 위한 익산시의 우선 과제는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복수응답 가능)

① 미세먼지 현황과 원인 규명 (33.6%) ② 학교 미세먼지 측정기 설치 (11.8%)

③ 노후경유차 폐차 및 친환경자동차 지원 (8.3%)

④ 자전거 전용도로 설치 및 화물차 시내진입 통제 (5.8%)

⑤ 시내 인공 물길(습지)·산림 조성 (14.1%) ⑥ 미세먼지 발생원에 대한 집중단속 (26.4%)

☞ 미세먼지 대책으로는 미세먼지 현황과 원인규명 33.6%이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미세먼지 발생원에 대한 집중단속이 26.4%, 시내 인공 물길(습지)·산림 조성 (14.1%) 순으로 나타났다.]

9. 미세먼지에 취약한 어린이를 위한 가장 시급한 대책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 )

① 교실에 공기청정기 비치 (54.3%) ② 미세먼지 학생지도 매뉴얼 마련 (23.0%)

③ 주말 실내체육관 개방 (3.5%) ④ 미세먼지용 마스크 지급 (8.4%)

⑤ 미세먼지 탐지기 설치 (8.2%) ⑥ 기타 (2.7%)

☞ 어린이에 대한 미세먼지 대책으로는 54.3%가 교실에 공기청정기 비치를, 23.0%가 학생지도 매뉴얼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공기청정기 설치는 성별로는 여성이 60.7%, 연령대는 30대가 66.8%로 응답했다. 매뉴얼 마련에는 성별로는 남성이 35.1%, 연령대 50대가 47.5%로 높았다.

10. 익산시가 지난 10여 년 간 시행한 악취문제 해결 정책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 )

① 매우 만족한다. (0.0%) ② 만족한다. (1.6%) ③ 보통이다. (21.3%)

④ 만족스럽지 않다. (35.3%) ⑤ 전혀 만족스럽지 않다. (41.9%)

☞ 익산시 지난 10년 간 악취행정에 대한 만족도에서 77.2%가 만족하지 않는 것으로 응답해 정책에 대한 불신을 반영하고 있다. 성별로 여성이 81.8%, 연령대는 30대가 84.3%로 불만족도가 높게 나왔다.. 지역별로는 동부권역 83.1%로 불만족도가 가장 높았는데 남부권역 61.7%로 평균보다 낮은 것으로 응답했는데 이는 지역적 특성을 생각할 때 매우 이례적인 결과다.

11. 익산시의 악취 문제 해결을 위해 우선적으로 필요한 것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 )

① 대규모 축사 이전 및 관리 (16.1%) ② 악취발생원에 대한 강력한 행정 규제 (62.1%)

③ 민관 협의회를 통한 시민소통 강화 (3.5%) ④ 악취 원인규명을 위한 모니터 강화 (12.0%)

⑤ 환경문제 대응인력 확대 (3.5%) ⑥ 하수관거 정비 (1.7%) ⑦ 기타 (1.0%)

☞ 악취문제 해결 방법으로 강력한 행정규제 62.1%, 대규모 축사 이전 및 관리는 16.1%로 응답했다. 익산시의 악취 문제를 행정의 의지 부족과 축사 문제를 주요원인으로 생각하고 있다. 행정규제에 대해서는 성별로는 여성이 63.5%, 연령대는 50대 66.7%로 응답했다. 축사 이전 및 관리는 60대가 28.6%, 서부권역 23.6%로 평균 16.1%보다 응답비율이 높았다. 북부권역은 모니터 강화에 22.5%로 평균 (12.0%)보다 높게 응답했다. 성별로는 큰 차이가 없다.

12. 익산시 환경정책의 가장 큰 문제점은 무엇이라고 생각하십니까? ( )

① 환경정책의 비전과 정책 부재 (18.6%) ② 환경관련 무분별한 인·허가 (12.7%)

③ 환경관련 부실한 관리 감독(유착 등) (33.3%) ④ 예산과 인력 부족 (6.8%)

⑤ 환경문제 시민인식 제고 노력 부족(1.8%) ⑥ 자치단체 의지 부족 (26.8%)

☞ 환경정책의 가장 큰 문제점으로는 부실한 관리 감독 33.3%와 자치단체 의지 부족 26.8%로 응답자의 60.1%가 자치단체의 의지와 관리감독의 문제라고 응답했다. 성별로는 남성이 환경정책의 부재 26.5%, 연령대는 60대 이상이 38.1%로 높게 응답했다. 지역별로 동부권역은 자치단체의 의지부족 31.5%, 북부권역 부실한 관리감독에 42.5% 평균보다 높게 응답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익산참여연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단체소개 | 후원하기 | 찾아오는 길 | 관리자 | 글쓰기

사업자등록번호 403-82-60163 | 대표 장시근 (54616) 전북 익산시 익산대로 307(모현동1가) | 전화 063-841-3025 | 팩스 063-841-9331 | 메일 ngoiksan@daum.net


티스토리 툴바